NICE평가정보와 저와의 인연은 2015년 말에 시작되었습니다. 




    한참 가치투자를 해볼까 하고 가투소 카페에서 종목선정을 하기위해 두리번두리번하다가 
    BM도 좋아보이고 인턴넷은행등의 신사업에 대한기대와 거침없이 오르던 모습에 반해 매수를 하게 되었습니다. 

    3000원대에서 쭉쭉 올라 15000원정도까지 올랏다가 10000원정도까지 급격하게 빠져서 지금쯤이면 괜찮다고 생각한것이. 

    2015년 말 10000원대엿습니다. 

    하지만. 그이후로도 지속적으로 하락을 면치못했고,
    외인들의 쉴 새없는 매도로 인해 6000원대까지 꾸준히 떨어졌습니다. 

    제4신용평가기관 허가 이슈와 너무 높앗던 PER. PBR등으로 계속 빠지기만 햇죠. 

    외인의 매수세를 버티지 못하고 많은 개미들도 매도에 동참했던것으로 보였습니다. 




    그래서 
    제가 매수햇던 이유들을 하나씩 다시 생각해보앗습니다. 
    그것들이 과연 맞는것인가 하고.



    개인신용평가시장을 독점하고 잇고. 
    기업신용평가시장을 3개회사가 나눠먹고 잇고. 
    P2P(개인간대출시장), 인터넷전문은행 등으로 인해 중금리시장은 거침없이 커지고. 
    그 커지는 시장의 추심에 대한 의심도 커져가는 이 마당에 

    이 모든걸 가지고 있는 회사가 NICE평가정보 뿐이라는 결론으로 
    추가매수를 햇습니다. 

    (추가매수는 급격한 하락을 보였을때마다 했습니다. = 약 6,000원대)


    지금은 1000주도 안되는 작은 소액주주지만 
    평단가 7000원후반대까지 낮추니. 
    이제야 빨간불이 들어왓네요. 


    나이가 어리다보니 아직 주식경험이 많지 않지만. 
    NICE평가정보를 통해서 뭔가를 조금은 배운것 같습니다. 
    물론 요즘 시장상황이 좋아서 인 것도 없지 않아 있겠지만 말이죠.

     



    좋은회사의 주식은 언젠간 제값을 보여준다는것과 

    개인은 최저점을 알아맞추기 어렵기때문에 믿음이 있다면 꾸준한 매수로 단가를 낮추어 수익을 극대화 할수 있구나란 점입니다. 



    혹시 이글을 보는 초보자분이 계시다면. 
    투자를 시작하기전에 제가말한것들에 대해 깊게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절대 NICE평가정보 매수 추천글은 아닙니다.^^

     


     지금은 외국인들의 매수세가 엄청나게 강해서 15%를 넘기기 직전입니다. 


    외국인들의 힘으로 다시 반등에 성공했다고 볼 수도 있겠습니다. 




    참고로)

    현재 국내의 3대 신용평가회사는 

    1. 한국신용평가 _ 무디스의 100%자회사

    2. 한국기업평가 _ 피치의 자회사(지분 73.55%)

    3. NICE신용평가 _ NICE평가정보


    입니다. 세계적인 신용평가회사3개 중에 이미 2개회사가 국내에 진출한셈입니다. 


    마지막으로 남은 회사는 S&P(스탠더드앤드푸어스)뿐인데!!


    NICE평가정보의 NICE신용평가의 지분을 인수하기 위해 물밑작업을 했던것으로 알려져 있기도 합니다. 


    그래서 지금 외국인의 매수세가 혹시 S&P의 지분매입과정은 아닐까란 조심스런 관측도 해봅니다. 



    Posted by 존버덕
    • 나그네
      2017.07.21 14:24

      nice신용평가는 지주사 nice의 자회사이지 nice평가정보와는 지분관계가 없습니다.